[건강한 노동이야기] 코로나 시대의 약한 고리 : 택배 노동자(2020.08.25, 김세은, 민중의소리)

www.vop.co.kr/A00001508343.html

 

[건강한 노동이야기] 코로나 시대의 약한 고리 : 택배 노동자

고용보험, 산재보험 등 튼튼한 사회 안전망을 준비해야 할 때다

www.vop.co.kr

 재난상황은 우리 사회의 원래 취약하던 고리를 더욱 선명하게 드러낸다. 어떤 이유에서든 적극적인 개인 방역이 어려운 이들의 감염 위험이 더 높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길어질수록 경제적으로 더 크게 위협받는 이들이 있다. 회사 차원에서 재택근무를 시행하는 것이 가능한 업종도 있지만, 애초에 그것이 불가능하고 업종도 있다. 심지어는 코로나 시국에 일이 늘어난 업종도 있다.

8월 13일 열린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 외면하는 노동부 규탄 기자회견.(출처 :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