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안뉴스] 노동자가 말하는 '안전' ② 닥쳐올 지하철 참사 주범, 1인 승무 강요하는 '정부' (프레시안)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18398

 

[노동자가 말하는 '안전'·②] 닥쳐올 지하철 참사 주범, 1인 승무 강요하는 '정부'


 

서형석 서울지하철노동조합 수석부위원장 

 

"참사가 났던 대구 지하철 1호선은 여전히 1인 승무로 운영되고 있다. 오히려 역사 인원은 줄이고 아예 무인 매표로 운영, 뒤이어 개통한 2호선은 무인 역사이며 그 중 12개 역은 민간 위탁하여 운영, 올 연말 개통 예정인 대구 지하철 3호선은 승무원 1명도 없는 무인 운전 시스템이 도입된다. 역사에도, 열차에도 아예 사람이 없는 지하철. 이제 모든 건 승객 스스로 책임지게 되었다. 192명의 희생이 무의미하게도 지하철 안전은 거꾸로 가고 있다. 이러는 이유는 딱 한 가지, 비용 절감 때문이다. 여전히 이 나라는 사람보다 돈이다."

[노안뉴스] "비용과 맞바꾼 안전 … 외주화 금지하고 정규직화해야" (매일노동뉴스)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5574

 

"비용과 맞바꾼 안전 … 외주화 금지하고 정규직화해야"

- 민주노총 '현장에서 바라본 세월호 진단과 대안' 토론회 개최 -

 

윤성희 기자

 

사업장 안전을 강화해 참사를 예방하려면 위험·안전관리업무의 외주화와 비정규직 고용을 금지하고 상시고용 노동자를 정규직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노안뉴스] 방하남 “산재, 원청 책임 무겁게 법 개정 추진” (경향신문)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406092200175&code=940702

 

방하남 “산재, 원청 책임 무겁게 법 개정 추진”

박철웅 기자

 

노동부는 다음달까지 산업안전혁신 마스터플랜을 마련키로 했다. 방 장관은 “현장에서 원칙과 절차가 왜 지켜지지 않을까 하는 기본에서 출발하려고 한다”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안전에 대한 기업의 책임 의식과 비용 인식”이라며 “안전은 비용 지출 없이 불가능하다. 정부로선 투자이고 기업에선 비용이다. 비용에 대해 지원할 수 있는 방안도 찾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노안뉴스] IMF 뒤 폭주해온 ‘비정규직 기관차’…이젠 멈춰세워야 (한겨레)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hani.co.kr/arti/society/labor/638932.html

 

“IMF 뒤 폭주해온 ‘비정규직 기관차’…이젠 멈춰세워야”

 

전종휘 기자

 

세월호 참사’ 뒤 선장을 비롯한 세월호 선원 상당수가 기간제 계약직 노동자였다는 사실은 우리 사회 비정규직 남용 실태를 다시 한번 드러냈다. 특히 세월호 선장과 선원들의 책임의식, 윤리의식 마비에 대한 비판과 함께, 한편에선 “과연 우리의 안전과 생명을 맡긴 이들에게, 사회는 제대로 된 권한을 주고, 대우를 해주었는가”라는 근본적 질문이 고개를 들었다. 한국 사회에 만연한 비정규직 고용 행태를 바로잡지 않는 한, ‘위험국가’를 벗어나기 힘들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노안뉴스] "현대중공업 대주주 150억 배당…하청 8명 사망" '산재 사망' - 현대중공업 하청 노조, 대표이사 고발 (프레시안)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17181

 

"현대중공업 대주주 150억 배당…하청 8명 사망"
'산재 사망' 현대중공업 하청 노조, 대표이사 고발

김윤나영 기자 

 

"현대중공업 사내하청 노동자들이 산재 사망 사고가 잇따라 일어난 사업장인 현대중공업,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의 대표이사를 15일 검찰에 고발했다. 금속노조 현대중공업 사내하청지회, 노동건강연대, 비정규직 없는 세상 만들기 네트워크는 이날 정몽준 서울시장 후보 캠프가 있는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연 뒤, 현대중공업 이재성·김외현, 현대미포조선 최원길, 현대삼호중공업 하경진 대표이사 등 4명을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일터> 통권 124호 / 2014.5

 

 

 

26

특집

  1. 세월호와 작업중지권

  2. 왜 작업중지권인가

  3. 작업중지권의 현재

안전과 생명에 대한 본능마저도 압살한 채, 밥벌이에 매달리게 하는 자본의 야만적 강제는 현장 질서를 노동자 자신이 규율해야 한다는 자각과 이를 기반으로 한 현장통제권으로서의 작업중지권으로 극복할 수 있다. 다양한 사업장에서 시도할 수 있고, 시도해야만 하는 구체적인 작업 중지에 대한 기획과 실행으로 나아가자.

03

뉴스

잇단 현대중공업 하청노동자 사망 l 장영우

06

지금 지역에서는

또다시 나 같이 억울한 해고당하는 일이 없도록... l 청이

08

특별기고

국제연대, 지역 노동안전보건 활동으로 이어진다 l 이숙견

12

A-Z까지 다양한 노동 이야기

우체국에서 보내는 편지 l 최민

16

현장의 목소리

우리에게도 노동조합이 생겼습니다 l 재현

20

연구소 리포트

2013년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에서 주간연속 2교대 도입의 효과 l 조선대학교 의과대학 직업환경의학과·광주노동보건연대 송한수

25

사진으로 보는 세상

이 작업화의 주인은 l 사진 푸우씨 김세은

38

직업환경의학의사가 만난 노동자건강이야기

소규모 사업장 현장조사 이야기 l 이혜은

40

문화읽기

노예 12년을 보다 l 송윤희

42

유노무사의 상담일기

자본과 권력, 내놓고 함께하기 l 노무법인 필 유상철

44

일터 다시보기

더 이상 죽지 않겠다 l 산업재해노동자협의회 대표 박영일

46

이러쿵저러쿵

어떤 위로 l 최종배

48

퀴즈

가로세로 퀴즈로 본 일터

 

 

 

 

===========================================================================

 

한국노동안전보건연구소 (Korea Institute of Labor Safety and Health)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 64-140

Tel : 02-324-8633

Fax : 02-324-8632

E-mail : laborr@jinbo.net




[연구 보고서] 2013 외국계 제약영업 노동자들의 직무스트레스 및 노동강도를 통해 살펴본 노동조건 개선방안 연구


목차


Ⅰ. 연구의 목적과 방법 6

 

1. 연구 배경과 목적 6

1) 연구의 배경 6

2) 연구의 목적 10

2. 연구의 방법과 내용 11

1) 연구의 방법 11

2) 연구의 내용 14

3) 한국민주제약노동조합 현황 15

 

3. 연구사업 경과 17

 

 

Ⅱ. 설문조사 분석 결과 18

 

1. 설문조사 개요 18

1) 설문의 의도 및 목적 18

2) 설문 대상 및 조사방법 18

3) 설문조사 내용 19

 

2. 설문조사 결과 23

1) 설문 참여자 분포 및 인적 특성 23

2) 사회경제적 조건 28

3) 노동강도 37

4) 직무스트레스 45

5) 감정노동 67

6) 사회심리적 스트레스 69

7) 우울수준 71

8) 음주평가 73

 

 

Ⅲ. 심층인터뷰 분석 결과 77

 

1. 심층인터뷰 개요 77

1) 심층인터뷰 의의 및 목적 77

2) 심층인터뷰 대상 및 방법 77

3) 심층인터뷰 내용 78

 

2. 심층인터뷰 분석 및 시사점 79

1) 제약산업 정책 및 환경 변화가 반영되지 않는 영업목표 부과, 실적 부담 79

2) 상시적 고용불안에 따른 불안감 증폭 83

3) 영업외 부수적 업무의 증가 - 비공식적 노동시간의 증가 85

4) 현실과 괴리된 윤리규정 - 자부담, 회사의 책임전가 88

5) 고객, 거래처를 응대해야 하는 감정노동 94

6) 회사의 지원 부족, 내근직과 관계 갈등 96

 

Ⅳ. 제언 99


====================================================================

한국노동안전보건연구소 (Korea Institute of Labor Safety and Health)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 64-140

Tel : 02-324-8633

Fax : 02-324-8632

E-mail : laborr@jinbo.net





[노안뉴스] “설 명절 택배 비상이요? 집배원 안전 비상입니다” (매일노동뉴스)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3203

 

[월요기획-설 우편물 특별 소통기간 집배원 동행기] “설 명절 택배 비상이요? 집배원 안전 비상입니다”
설 앞두고 하루 15시간 근무·안전사고 빈번 … “인력충원 통한 노동시간단축 시급”

윤성희  |  miyu@labortoday.co.kr

민족의 명절 설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설연휴를 앞두고 들뜨기 마련이지만 그 이면에는 시름하는 노동자들이 있다. 우체국 집배원들 역시 그중 하나다. 우정사업본부는 이달 17일부터 30일까지를 ‘설 우편물 특별 소통기간’으로 정했다. 연중 우편물량이 가장 많은 시기다. 연평균 3천364.8시간의 초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는 집배원들의 업무가 가중되고, 산업재해 우려도 커진다. <매일노동뉴스>가 집배원의 하루를 함께했다.

 

(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