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회견문] 재벌 앞에 사라진 정의,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법대로 하라! (20190827)

김수억지회장 단식 30

재벌 앞에 사라진 정의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법대로 하라기자회견

기자회견 순서

1. 곡기를 끊은 이유 : 김수억 기아차비정규직지회장

2. 우리가 함께 할게요

NCCK인권센터 박승렬 목사 / 노동건강연대 이상윤(의사) / 민변노동위(금속법률원장) 송영섭변호사 / 정당대표 등

3. 파견법 21, 나는 이렇게 싸웠다

톨게이트지부(박순향), KTX승무지부(김승하), 기륭전자분회(김소연), 파리바게트지회(최유경), 한국지엠군산비정규직지회(이완규), 쌍용양회지회(박준철), 현대기아차비정규직 등

4. 12일 서울고용노동청 포위의 날(동조단식 희망텐트)참여 호소

830() 16:00831() 09:00

5. 기자회견문 낭독

================

<기자회견문>

재벌 앞에 사라진 정의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법대로 하라!

 

이십대 청년, 앳된 얼굴을 봅니다. 입사원서에 사진을 붙이고 떨리는 마음으로 입사했던 20년 전 푸릇푸릇한 얼굴입니다. 전자회사에 입사한 김소연, 철도공사에 들어간 김승하, 자동차회사를 다니던 김수억외환위기 이후 2000년대, 청년들을 맞이한 곳은 파견, 하청 일자리였습니다.

정규직과 똑같이 자동차를 만들고, 시멘트를 제조하고, 철도운송 업무를 했습니다. 정규직보다 더 힘든 일을 하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월급은 정규직의 절반이었습니다. 갑질을 당하고 부당한 대우를 당해도 말 한마디 할 수 없었습니다. 파견인생, 하청인생의 설움으로 청춘을 보내야 했습니다.

우리는 불법고용, 불법파견에 맞서 싸웠습니다. 파견법 위반으로 노동부에 진정을 냈고, 법원에 정규직 인정 소송을 냈습니다. 20015월 노동부의 대우캐리어 불법파견 판정, 200211월 대법원의 경기화학 위장도급 판결을 시작으로 18년 동안 법원은 사내하청 노동자에 대해 위장도급이나 불법파견이라고 판결했습니다. 불법파견의 대명사 현대기아차는 2010722일 대법원 판결 이후 11차례나 법원이 사내하청을 정규직으로 인정했습니다.

정부는 회사에게 사내하청 노동자를 직접 정규직으로 고용하라는 명령을 내리고, 이를 어길 경우 파견법 위반으로 처벌하면 됩니다. 그러나 이명박 박근혜 정부는 법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파리바게트와 만도헬라에 대해 불법파견 직접고용 명령을 내렸지만, 재벌 앞에서 멈추었습니다. 재벌 앞에서 정의는 사라졌습니다.

파견, 하청, 용역노동이라는 이름으로 전국에서 300만명이 넘는 노동자들이 불평등하고 불공정한 대우를 받으며 서럽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정의로운 대한민국이라면, 현대기아차를 비롯해 불법파견 사업주를 구속하고, 법원판결대로 직접고용 명령을 내리면 됩니다. 사내하청 일자리를 정규직 일자리로 바꾸어야 합니다. 사람을 사고파는 파견법을 없애야 합니다. 이를 위해 기아차 비정규직 김수억 지회장이 30일 넘게 곡기를 끊고 싸우고 있습니다.

이제 우리가 싸우겠습니다. 하청노동자들이 나서고, 시민사회가 함께하겠습니다. 재벌 앞에서도 법과 정의가 살아있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싸우겠습니다. 재벌 앞에서 서면 한없이 작아지는, 불의한 정부를 바로잡겠습니다. 830일 서울노동청으로 모여 의로운 싸움에 나서겠습니다. 평등하고 공정하며 정의로운 노동이 이루어지기 위해 함께 해 주십시오.

2019827

파견법 20년 피해 당사자 / 130개 시민사회단체 / 비정규직 이제그만 공동투쟁

<단체연명>

()민주화운동정신계승국민연대, ()한국독립영화협회, NCCK 인권센터, 강남향린교회, 강동노동인권센터, 강서양천민중의 집, 거제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건강권실현을 위한 보건의료단체연합,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 공연예술인노동조합, 관악 맑스주의 연구동아리 맑음, 광주시비정규직지원센터, 구로동맹파업 모임, 구속노동자후원회, 국제민주연대, 권리찾기유니온 권유하다, 글로컬페미니즘학교, 기찻길옆작은학교, 김용균재단준비위, 꽃다지, 나라풍물굿조직위원회, 남부노동상담센터, 노동건강연대, 노동당, 노동당 노동자정치행동, 노동당 문화예술위원회, 노동사회과학연구소, 노동인권실현을 위한 노무사모임, 노동자연대, 노동자연대 학생그룹, 노동해방투쟁연대, 녹색당, 당진시비정규직지원센터, 대전시노동권익센터, 대한불교조계종사회노동위원회, 더불어삶, 데모당, 동국대학교 청년학생진보모임 달려라 진보, 들불장학회, 마네트, 문예창작단 들꽃, 문턱없는 한의사회, 문화다양성포럼, 문화민주주의실천연대문화연대, 문화인천네트워크, 미디액트, 민변 노동위원회,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 민주평등사회를 위한 전국교수연구자협의회, 민중당, 반올림, 부천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불안정노동철폐연대, 블랙리스트 타파와 공공성 확립을 위한 연극인회의, 비정규노동자의 집 꿀잠, 비정규직없는세상만들기네트워크, 빈곤사회연대, 빈민해방실천연대, 사단법인 경기민예총, 사단법인 광주민예총, 사단법인 대구민예총, 사단법인 부산민예총, 사단법인 서울민예총, 사단법인 인천민예총, 사단법인 전남민예총, 사단법인 전북민예총, 사단법인 한국민예총, 사회변혁노동자당, 사회변혁노동자당 학생위원회, 사회적파업연대기금, 새세상을여는천주교여성공동체, 서산시비정규직지원센터, 서울노동광장, 손잡고,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스크린쿼터문화연대, 실천하는 국민대학생모임 비상구, 십시일반 밥묵차, 안산시흥비정규노동센터, 영등포산업선교회, 영등포산업선교회쉼힐링센터, 용산참사진상규명위원회, 원불교사회개벽교무단, 원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교당, 원불교인권위원회, 은평노동인권센터, 이화여대 중앙동아리 행동하는 이화인, 인권교육센터 들, 인권운동네트워크 바람, 인권운동사랑방,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인천대학교 페미니즘 모임 젠장, 일과노래, 작은책, 장애와 인권 발바닥행동, 전국공공운수노조 문화예술협의회, 전국영화산업노동조합,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국철거민연합회, 전국학생행진, 전주시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 정의당 노동운동본부,정의당 청년당원모임 모멘텀,정의평화 기독인연대, 주권자전국회의, 지구지역행동네트워크, 참의료실현청년한의사회, 천주교 남자수도회 장상협의회 정의평화환경위원회, 천주교 서울대교구 노동사목위원회, 천주교 여자수도회 장상연합회 생명평화분과, 천주교 정의구현전국연합, 천주교예수회사회사도직위원회, 천주교예수회인권연대연구센터, 천주교인권위원회, 천주의 섭리 수녀회 JPIC, 청년광장, 청년전태일, 청년정치공동체 너머, 충남비정규직지원센터, 평등노동자회, 한국노동안전보건연구소, 한국비정규노동센터 희망씨, 한국비정규센터, 한국작가회의, 한신대학교 총학생회 비상대책위원회, 향린교회, 현장을 지키는 카메라에게 힘을, 형명재단(130개 단체)

 

[노안뉴스] 아무도 꾸지 않는 꿈, 장시간노동 그리고 죽음 (참세상)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해주세요

출처 :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73549

 

아무도 꾸지 않는 꿈, 장시간노동 그리고 죽음

 

천용길 기자

 

"불쾌한 냄새가 코를 훔치는 구미시 공단동 어느 공장 앞. 울음을 머금은 이들 십여 명이 삼성전자 핸드폰 케이스를 만드는 (주)장원테크 앞에 섰다. 공장 정문을 바라보며 울음을 터뜨리는 정미숙씨는 5개월이 지나고서야 국화 한 송이를 들고 먼저 가버린 아들이 일하던 공장을 찾았다. 2013년 10월 5일, 12시간 주·야 맞교대와 잔업으로 주 68시간씩 일하던 유성우씨는 3개월 만에 세상을 떠났다. 대학 졸업 한 학기를 남겨둔 아들이 학비도 벌고, 사회생활을 경험해보겠다며 공장으로 떠날 때까지도 엄마는 아들이 이렇게 허망하게 떠나리라 생각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