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우리에겐 꿈이 있습니다 / 201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