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슬픈 미소, 나는 감정 노동자... / 201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