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노동이야기] 대통령의 사과에서 빠진 것 (전주희, 20201208, 민중의 소리)

 

"12월 9일이면 정기국회는 문을 닫고, 다음날인 10일엔 김용균이 컨베이어벨트에 목숨을 잃은 날이 되돌아온다. 이날 임시국회가 열리는지, 열린다면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을 제대로 다룰 것인지 가장 아프게 그리고 독하게 지켜보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대통령과 국회는 늦지 않게 깨달아야 할 것이다."

전주희 회원 글입니다. 

 

www.vop.co.kr/A00001532352.html

 

[건강한 노동이야기] 대통령의 사과에서 빠진 것

 

www.vo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