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산재노동자, 일터로 돌아가는 길 / 2020.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