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보고] 산재사망노동자 추모제가 있었습니다.

4.28 세계 산재사망노동자의 날을 앞두고

26일 토요일 서울역 광장에서 산재사망노동자를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서울역 광장에서 추모제를 진행하는 시간에

누구를 위한 국가인가 / 산재사망 처벌강화 손피켓을 흔들기도 하였고

한노보연에서 자체적으로 준비해 간 

기획선전물 선전물 판넬과 플랜카드도 같이 전시하였습니다. 






고용노동부가 4월 1일 발표한 ‘2013년 산업재해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산업재해자는 91,824명, 

그 중 사고재해로 사망한 노동자는 1,090명, 질병재해로 사망한 노동자가 839명입니다. 

종별로는 건설업이 516명으로 가장 많았고, 제조업이 284명 등이었습니다. 



일터에서 발생하는 사고, 일하다 얻은 병으로 인해 목숨을 잃는 노동자들이 너무나 많습니다. 

일상에서 일어나는 이 학살을 멈추기 위해서는

기업살인법을 제정해야 합니다!

작업중지권을 복원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