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모성명] 엠코(ATK) 반도체에서 27년간 교대근무, 화학물질 취급하다가 유방암으로 세상을 떠난 반도체 노동자 故이미자 님의 억울한 죽음을 잊지 않겠습니다.

[추모성명] 엠코(ATK) 반도체에서 27년간 교대근무, 화학물질 취급하다가 유방암으로 세상을 떠난

반도체 노동자 故이미자 님의 억울한 죽음을 잊지 않겠습니다.

 

11월 27일 또 한명의 반도체 노동자가 직업성 암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아직 죽기에는 때 이른 46세의 젊은 노동자가 유방암으로 세상을 떠난 것입니다.

 

고인이 된 이미자님은 18세에 (주)엠코테크놀로지코리아(약칭 ATK, 구 아남반도체)에 입사해 27년 동안 반도체 생산라인에서 일해왔습니다. 고인은 20년 이상 야간노동을 수반하는 교대근무를 해왔고 반도체 조립라인(패키징 라인)에서 여러 화학물질들을 취급하다가 2009년 만 40세의 나이로 유방암을 진단 받았고, 재발과 전이로 인해 11월 27일 오후 4시 20분경 46세의 나이로 숨을 거두었습니다.

 

고인은 힘든 암 투병 중에도 직업성 암의 발병 원인을 찾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스스로 암 환자이면서도 노동조합의 노동안전보건부장을 맡고 산업재해 규명 및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애써왔습니다. 그런데 너무도 안타깝게도 산재 신청 준비 중에 숨을 거둔 것입니다. 반올림은 산재인정 뿐 아니라 동료들을 위해 건강한 일터를 만들고자 했던 고인의 뜻에 따라 금속노조, 지회와 함께 진상규명, 산재인정, 작업환경개선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입니다.

 

엠코(ATK) 반도체 회사의 경우에도 삼성, 하이닉스 노동자들과 마찬가지로 직업성 암 등으로 투병중이거나 사망한 노동자들이 상당합니다. 백혈병, 뇌종양, 폐암, 유방암, 췌장암, 난소암 등으로 세상을 떠난 노동자의 수가 현재까지 밝혀진 경우만 18명에 달합니다. 올해에만 벌써 여섯 번째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대부분 20~40대 노동자들입니다.

 

이처럼 심각하게 반복되는 노동자들의 죽음 앞에서도 아무 일 없다는 듯 침묵해 온 회사의 태도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정부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반도체 생산 현장에서 벌어지는 사망과 질병피해에 대해 정부는 근본대책을 반드시 마련해야 합니다.

 

더 이상 억울한 죽음을 만들지 않도록 기업과 정부는 책임을 다해야 합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015. 11. 29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 지킴이 반올림

 

[고인의 약력]

1969년생 여성

1987년 9월 ATK 입사(당시 18세)

* 서울 성수동 및 광주공장 패키징 라인 디피공정(웨이퍼 절단 및 검사업무)에서 오퍼레이터로 근무하며 여러 화학약품을 취급. 야간노동을 수반하는 교대근무 지속

* 근무한지 만 22년 만인 2009년 8월 유방암 진단, 항암치료 후 재발되어 항암치료 재개

2015년 투병 중에 ‘금속노조 ATK지회 노동안전보건부장’ 담당

2015년 9월, 치료에 전념하기 위해 퇴사

2015년 11월 27일 사망(만46세)

 

[엠코(ATK) 피해자 제보 총 22명 (18명은 사망)]

- 2015년에만 6명의 암 사망자 발생 -

 

《사망자》

1. 故〇〇〇, 74년생 여성, 부평공장 제조2부(반도체 조립공정) 1996년 백혈병으로 사망(22세).

2. 故〇〇〇, 77년생 여성, K3공장 제조2부(반도체 조립공정) 1999년 백혈병으로 사망(22세).

3. 故〇〇〇, 74년생 남성, 1997~2005년 근무. 2006년 백혈병으로 사망(32세).

4. 故강〇〇, 30대 여성, 광주공장, 91년부터 근무. 2012년 백혈병으로 사망.

5. 故〇〇〇, 40대 남성, 성수동/부평/광주공장. 2000년 중반 위암으로 사망.

6. 故〇〇〇, 20대 여성, 성수동 공장 86년 입사. 반도체 조립공정. 90년대 폐암으로 사망.

7. 故김〇라, 27세 여성, 성수동 공장 반도체 조립공정(에폭시), 1991년 뇌종양으로 사망.

8. 故정〇남, 30대 여성, 성수동. 반도체 자료관리실 근무. 2000년대 후반 유방암으로 사망.

9. 故김〇〇, 20대 여성, 성수동 반도체 제조라인 근무. 1991년 유방암으로 사망.

10. 故유〇숙, 61년생 여성, 부평, 광주 공장. 2012년 유방암으로 사망.

11. 故〇〇〇, 40대 남성, 2000년대 초에 폐암으로 사망.

12. 故표〇순, 40대 여성, 성수동 공장. 반도체 기술연구소(R&D)근무. 2013년 폐암으로 사망.

13. 故박〇범, 50대 남성, 성수동 공장 엔지니어로 근무. 2015년 백혈병으로 사망.

14. 故신〇문, 40대 남성. 성수동 공장 몰드공정 근무. 2015년 폐암으로 사망.

15. 故이〇숙, 40대 여성. 성수동/광주공장 패키징 인라인 근무, 2015년 자궁암으로 사망

16. 故박〇현, 40대 남성, 성수동. 반도체 기술연구소(R&D) 근무. 2015년 폐암으로 사망.

17. 故조〇욱, 50대 여성, 성수동/광주공장 반도체 제조라인 근무. 2015년 췌장암으로 사망.

18. 故이미자, 40대 여성. 성수동/광주 공장. 디피공정(SAW) 근무. 2015년 유방암으로 사망.

 

《투병자》

19. 성〇미, 40대 여성, 부평,성수동 라인 QA근무. 2014년 유방암 진단.

20. 조〇숙, 40대 여성. 성수동 반도체 기술연구소(R&D)근무. 2015년 유방암 진단.

21. 서〇숙. 40대 여성. 광주공장(구 아남) 2001년 난소암 진단. 2006년 갑상선암 진단.

22. 서〇숙, 42세 여성. 반도체 기술연구소(R&D) 2015년 뇌종양 진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