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가을날, 삼성 직업병 농성장에서 (시사IN)

가을날, 삼성 직업병 농성장에서

삼성 직업병 문제의 올바른 해결을 위한 농성장이 709일 만에 대청소를 벌였다. 반올림 활동가 공유정옥씨의 공지를 보고 사람들이 찾아왔다. 덕분에 월동 준비도 마쳤다.

은유 (작가) webmaster@sisain.co.kr  2017년 10월 20일 금요일 제525호


비닐 천막을 걷어내자 두어 평 남짓 평상이 휑하니 드러난다. 이중 삼중으로 깔려 있던 돗자리 바닥 아래 플라스틱 지지대 사이엔 여름휴가철 해변처럼 쓰레기가 나뒹군다. 스티로폼 조각, 캔 음료, 빵 비닐들, 그리고 딱딱하고 거무튀튀한 고양이 똥이 발견됐다.


http://www.sisain.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30274

저작자 표시
신고


티스토리 툴바